[외환브리핑]달러 약세 기조에도 인플레 경계감..환율, 1110원 초반 등락 전망

미국의 5월 고용지표 부진 여파와 10일(현지시간) 발표되는 인플레이션 지표인 5월 소비자물가지수(CPI)를 앞두고 시장이 관망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의 5월 비농업 부문 신규 고용이 시장예상치를 하회한 데 이어 주요 7개국(G7) 재무장관들이 글로벌 최저 법인세율을…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

환율, 2거래일째 1110원 초반 하락..글로벌 달러 약세 지속

원·달러 환율이 2원 가량 내려 이틀 연속 하락 출발했다. 미국의 5월 고용지표 부진 여파에 이어 위안화 강세, 주요 7개국(G7) 재무장관들이 글로벌 최저 법인세율을 15%로 정하기로 합의했다는 소식 등이 달러 약세 기조를 이끌었다. 사진=AFP8일 서울외국환중개에…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

[외환마감]환율, 1110원 중반대로 하루 만에 상승..외국인, 증시 순매도

원·달러 환율이 1원 가량 올라 하루 만에 상승 전환했다. 오는 10일(현지시간) 발표되는 5월 소비자물가지수(CPI)와 15~16일 열릴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앞두고 시장이 관망세를 보이면서 달러화도 뚜렷한 방향성을 보이지 않았다. 국내 증시에선 …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

[외환브리핑]영국 정상화 연기 파운드화 약세, 달러 반등..환율, 1120원 탈환 시도

영국 정부가 현지시각 오는 21일로 계획했던 코로나19 봉쇄해제 시점을 2주 이상 미루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파운드화가 약세로 전환했고, 달러화가 반등했다. 10일(현지시간) 미국의 5월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를 앞두고 시장이 관망세를 보이면서 …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