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4원 올라 1140원대 재진입..”코로나19 재확산 우려”



원·달러 환율이 4원 가량 올라 사흘 만에 상승했다. 종가 기준 1140원대로 올라 선 것은 2거래일 만이다. 환율 상승은 델타 변이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팬데믹(감염병 대유행) 공포와 인플레이션(물가 상승)에 대한 우려가 안전 자산인 달러 선호, 위험심리 위축 등으…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