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1110원대 후반 반등..英 경기정상화 연기에 달러 강세



원·달러 환율이 4원 가량 상승해 2거래일째 상승했다. 영국 정부가 현지시각 오는 21일로 계획했던 코로나19 봉쇄해제 시점을 2주 이상 미루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파운드화가 약세로 전환했고, 달러화가 반등한 영향이다. 10일(현지시간) 미국의 5월 …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