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美 국채금리 상승·달러 강세에 3거래일째 상승 거래



원·달러 환율이 3거래일 째 상승 거래되고 있다. 미국 경기지표 호조에 인플레이션과 테이퍼링(자산매입 규모 축소) 우려가 고조되며 미국 국채 금리와 달러화가 동반 상승한 영향이다. 이날 환율은 1120원 돌파를 시도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4일 서울외국환중개에 따르면…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