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마감]환율 11개월래 최고…”안전자산선호+中경기둔화 우려”



원·달러 환율이 장중 1179.00원까지 상승하며 지난주에 이어 11개월래 최고치를 또 다시 갈아 치웠다. 외국인 투자자의 국내주식 매도세가 이어진데다가 중국 경기 둔화 우려도 더해졌다. 또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의 아프가니스탄 수도 장악 소식, 코로나19 확산 상황…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