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마감]네고물량 압도한 强달러 재료…환율 11개월 래 최고



원·달러 환율이 3원 가량 올라 1170원 후반대로 상승 마감했다. 2거래일째 상승세다. 장 초반 수출업체의 이월 네고(달러 매도) 물량이 나오면서 환율이 1170원대 초반으로 하락 전환했으나 글로벌 달러 강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중국 인민은행의 대출우대금리(LPR) …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