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 확진자수 최대치 경신..환율, 장중 1150원 재탈환



원·달러 환율이 1원 가량 오르면서 장중 1150원대를 재탈환했다.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살아나며 환율은 1140원대로 소폭 하락 출발했으나 국내 증시에서 외국인이 매도세를 키웠고,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상 최대치를 경신하면서 원화 약세 압력이 커졌다….
기사 더보기


동행복권 ☜ 클릭! 복권 뉴스정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